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환경
평택시, 미세먼지 저감 위한 ‘소규모 사업장 방지시설 설치지원사업’ 추진국도비 부담률 높이고, 자부담은 50%에서 10%로 대폭 경감
평택시청 전경 (사진=평택시)

평택시가 관내 대기배출 사업장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예산 32억을 지원, ‘소규모사업장 대기방지시설 설치비용 지원사업’ 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노후 대기방지시설 개선 및 설치비용을 지원해 배출허용기준 강화 등에 따른 방지시설 설치비 부담을 완화하고 미세먼지 발생 저감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관내 대기배출시설 사업장 중 중소기업법에 따른 중기업 및 소기업으로 노후 방지시설이 설치된 사업장이 대상이다.

지원금액은 대기오염방지시설 시설용량에 따라 최대 2억7천만원(RTO 및 RCO 등 4억5천만원) 이하의 보조금이 지원되며 국도비 부담률을 높여 자부담은 당초 50%에서 10%로 대폭 줄였다.

시 환경정책과 관계자는 “이번사업을 통해 경제적 부담으로 방지시설을 교체하지 못했던 소규모 사업장에 큰 도움이 될 것이며, 내년에는 예산을 더욱 확대해 사업장 미세먼지 저감으로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접수기간은 12월 9일까지이며 공고문에 게재된 신청서식에 따라 ㈜경기대진테크노파크 경기도환경기술지원센터에 우편 또는 방문접수를 해야한다. 접수된 신청서를 대상으로 현장평가 및 심의위원회에서 선정한 후 우선순위에 따라 대상자를 선정하여 지원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환경기술지원센터 홈페이지(http://www.getc.or.kr/ 031-539-5103, 5105) 공지사항 및 평택시청 홈페이지(https://www. pyeongtaek.go.kr/main.do)-알림마당-고시공고에 게재된 공고문을 확인하면 된다.

 

 

최영 기자  cy8333@naver.com

<저작권자 © 시사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