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문화/예술
평택시, ‘제10회 송탄관광특구 한마음 대축제’ 개최평택시민과 주한미군, 외국인 등 어울림 한마당 축제
평택시, ‘제10회 송탄관광특구 한마음 대축제’ 포스터 (사진=평택시)

평택시가 오는 28일과 29일 이틀간 송탄관광특구로 일대에서 ‘송탄관광특구 한마음 대축제’를 개최한다.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이번 축제는 국제도시 평택의 이미지에 맞게 주한미군, 외국인과 함께하는 어울림 한마당 축제로 개최할 예정이다.

행사 첫날인 28일에는 오후 1시 30분부터 평택 시민과 지역 예술인들이 대거 참여하는 식전공연에 이어, 오후 6시에는 개회식이 열린다.

개회식이 끝난 오후 7시부터는 부활 ․ 이은미 ․ 황인선 ․ 엄혜진 ․ 리아 등 인기가수의 공연으로 축제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킬 예정이다.

둘째날인 29일에는 오후 1시 30분부터 태광고 학생들의 힙합과 랩을 시작으로 트램폴린 ․ 블랙로즈 ․ 송탄재즈 ․ 스피닝 등 지역 예술인들의 공연이 펼쳐진다.

이와함께 저녁 7시부터는 김은정의 사회로 소찬휘 ․ 박건아 ․ 유리 ․ 더 원 ․ 소냐 등의 공연이 축제의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특히, 남녀노소와 내․외국인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공연 외에도 전통씨름 ․ 인형극 ․ 도예 ․ 물레체험 ․ 페이스페인팅 ․ 네일아트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 먹을거리가 준비돼 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그 간 축제를 위해 고생하신 송탄관광특구연합회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면서, “이번 축제로 주한미군과 외국인 들이 평택 시민과 함께 따뜻한 정을 나누고, 소통과 화합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정민 기자  clover8621@naver.com

<저작권자 © 시사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