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행정
정장선 평택시장, 배다리 생태공원에서 소통 현장행정 펼쳐
정장선 평택시장은 배다리 생태공원에서 현장소통을 펼쳤다. (사진=평택시)

정장선 평택시장은 지난달 부락산 야간산행에 이어 지난 22일 배다리생태공원에서 소통행정 구현을 위한 현장행정을 실시했다.

이날 현장행정에서는 정장선 시장과 김승겸 시의원, 비전1동 주민자치위원장 등 단체장 20여명이 참석하여 배다리 생태공원을 함께 둘러보고 공원 시설물 점검과 평택시 현안사항들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며 해결방안을 공동모색하는 등 시정개선방향에 대한 서로의 의견을 주고받았다.

이 자리에 함께한 한 단체장은 “딱딱한 회의실을 벗어나 공원을 산책하며 현안사항에 대해 논의하는 것 자체가 신선하고 평택시 발전을 위한 좋은 아이디어가 많이 나올 것 같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자리가 지속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 시장은 “매달 주요 현장을 읍면동 지역 단체장과 함께 다니며 주민의 의견을 수렴해 시정에 적극 반영하는 등 시민중심의 시정운영을 위해 민관합동 현장행정을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오정민 기자  clover8621@naver.com

<저작권자 © 시사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